뉴스
2019년 02월 20일 17시 49분 KST

인터넷방송 BJ에게 성폭행을 당한 여성이 경찰에 신고했다가 함께 입건된 이유

잠결에 성폭행 사실을 알게 된 여성은 거세게 반항하다 주방에 있던 흉기를 휘둘렀다.

뉴스1

함께 술을 마신 여성을 성폭행한 인터넷방송 BJ와 성폭행 당한 사실을 알고 이 BJ에게 흉기를 휘두른 여성이 함께 경찰에 입건됐다.

20일 광주 서부경찰서는 강간 혐의로 BJ A씨(36)를 입건했다. 또 A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특수상해)로 A씨에게 성폭행을 당한 여성 B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4일 오전 8시50분쯤 광주 서구에 있는 자신의 원룸에서 술에 취해 잠들어있는 B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B씨는 A씨가 자신을 성폭행한 사실을 알고 A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SBS에 따르면 A씨는 자신의 방송 시청자인 B씨를 집으로 불러들여 범행을 저질렀다. 잠결에 이상한 점을 느낀 B씨는 거세게 반항하다 A씨와 다툼을 벌이다 주방에 있던 흉기를 휘둘렀다. A씨는 복부 및 목 뒤쪽 등에 경미한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B씨는 경찰에 신고를 했는데, 경찰은 A씨뿐만 아니라 B씨도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B씨의 흉기 사용이 자기를 방어할 목적이 아니라 다툼 과정에서의 격분 때문이라고 본 것이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