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15일 10시 38분 KST

"올해 목표는 다이어트 아닌 증량" 배우 신지수의 현재 몸무게는 겨우 37.45kg이다(해방타운)

몸과 마음 모두 건강해지고 싶다는 신지수.

JTBC
신지수.

배우 신지수가 새해에는 몸무게 2kg을 찌우기가 목표라고 밝혔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해방타운-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에서 신지수는 프라이빗한 찜질방을 찾아 육아로 지친 심신을 달랬다. 찜질복으로 갈아입은 신지수는 카메라가 다 있는 앞에서 체중계 위로 올라갔는데, 그의 몸무게는 겨우 37.45kg에 불과했다.

JTBC
신지수.

키 160cm 성인 여성의 몸무게라기엔 어딘가 많이 부족해보였는데 신지수 또한 스트레스를 받은 모양이었다. 신지수는 ”새해에는 몸무게가 지금보다 한 2kg 정도 더 나갈 수 있게 하려고 한다. 지금은 (건강이) 너무 빈약한 상태다. 해방타운에서 잘 먹고 잘 자고 잘 쉬어서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그런 한 해가 되는 게 목표다”라고 말했다.

JTBC
결혼 전 vs. 결혼 후

2017년 작곡가 겸 프로듀서 이하이와 결혼해 2018년 5월 딸을 낳은 신지수는 결혼 전에 비해 살이 많이 빠진 상태다. 원인은 독박육아였다. 신지수는 지난해 8월 ‘해방타운‘에 첫 출연했을 때 ”(딸이 낯을 많이 가리고 많이 우는 바람에) 진짜 30개월까지 안고만 다녔다. 진짜 너무 힘들 때는 ‘아. 촬영 현장으로 도망가고 싶다’고 생각했다”라며 육아 고충을 토로한 바 있다. 당시 신지수의 절친인 배우 최자혜는 ”얘 보면 안쓰럽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보통의 경우라면, 새해 목표가 살을 빼는 다이어트겠지만 신지수는 증량이 꿈이다. 장윤정은 “2kg가 뭐야, 한 5kg는 쪄도 된다”라면서 신지수를 응원했다.

아래는 관련 영상이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