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23일 19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22년 01월 23일 19시 03분 KST

‘119 신고하고 심폐소생술까지’ 임영웅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위급한 환자를 구했다

영웅이 영웅했다!!!!!

뉴스1
교통사고 현장에서 응급조치로 위급한 환자를 구한 임영웅.

가수 임영웅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심폐소생술로 위급한 환자를 구했다.

23일 스타뉴스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도 방향 반포대교 인근에서 한 승합차가 복수의 차량들과 추돌하고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인해 교통 정체가 발생했고, 운전자 A씨는 정신을 잃고 쓰러졌다. 당시 현장에 있었던 임영웅은 사고 차량으로 향했고, 조수석에 앉은 여성이 A씨를 깨우려고 하는 장면을 목격했다.

이상을 감지한 임영웅은 운전석을 눕힌 뒤 A씨에게 최초 심폐소생술을 하고 담요를 덮어주는 등 응급조치를 취했다. 이후 임영웅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한 119구조대가 의식을 차린 A씨를 병원으로 이송했다.

이에 대해 임영웅의 소속사 물고기뮤직 측은 뉴스1에 “이동 중에 20~30m 앞에서 가드레일을 들이 받고 멈춰 있는 차량을 발견했다”며 “차가 많이 밀려있어서 무슨 일인가 하고 봤더니 운전자가 의식을 잃은 상황이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임영웅이 그 모습을 보고 119에 신고를 하고 의식을 잃은 운전자에게 심폐소생술을 했다”고 전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