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5월 24일 21시 39분 KST

배우 이서원이 4시간 검찰 조사 끝에 입을 열었다

강제 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를 받고 있다.

강제 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은 배우 이서원이 마침내 입을 열었다.

OSEN에 따르면 이서원은 24일 오후 6시경 서울동부지검을 나서며 ”아까는 긴장하고 당황해서 말 못 했는데 조사에 성실히 답했다. 피해자분들과 모든 분들에게 죄송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피해자는 만나지 못했다. 만나 뵐 수 있다면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다”라고 말했다. 오후 2시 검찰 출석 당시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던 그였다. 

서울동부지범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이날 이서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공개소환했다. 오후 2시 법원에 출석한 이서원은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을 하지 않고, 오히려 불쾌하다는 듯 취재진을 쳐다보기도 했다. 

OSEN

이서원은 지난달 8일 술자리에서 동료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위협한 혐의로 입건됐다. 이서원의 소속사는 이후 ”어떠한 변명의 여지도 없다. 현재 이서원도 잘못을 인정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 사건으로 이서원은 tvN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 타임‘과 KBS ‘뮤직뱅크’에서 하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