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12월 16일 20시 36분 KST

“방역패스 보여주세요” 이 한마디에 카페 주인을 무차별 폭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업주를 폭행하고, 철제 선반을 던지기도 했다.

Getty Images
기사와 상관 없는 자료 사진

경기 고양시의 한 카페에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인 ‘방역패스’를 요구한 업주가 손님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6일 경기 고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찰은 고양시 덕양구 한 카페에서 업주 A씨를 폭행한 40대 남성 B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하고, 상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B씨는 이날 오후 1시20분쯤 해당 카페에서 A씨를 주먹으로 폭행하고, 철제 선반을 던져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A씨가 백신 접종완료 증명서를 보여 달라고 요구하자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혼자 카페를 찾은 B씨는 방역패스 확인 의무 대상은 아니었으나, A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를 우려해 확인을 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B씨는 현장에 있던 다른 손님의 신고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B씨는 경찰 조사에서 “예전에도 몇번 방문했는데 주인의 말투가 기분이 나빠서 그랬다”며 혐의를 인정했다. A씨는 머리 등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