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20년 01월 21일 13시 35분 KST

아프리카 수단의 한 동물원에서 사자들이 굶어죽고 있다(사진)

거죽이 뼈에 달라붙었다.

오스만 살리는 아프리카 수단의 수도 카트룸에 사는 남성이다. 그는 카트룸에 위치한 알-쿠레시 파크 동물원에서 굶어죽어가고 있는 사자들을 발견했다. 미국 CBS에 따르면 지난 1월 18일, 살리는 자신이 찍은 사자 사진들을 페이스북에 공개하며 도움을 요청했다. ”이 동물들이 우리에 갇혀 이런 식으로 대우받는 것을 보고 내 피가 끓었다.” 살리가 공개한 사진은 아래와 같다.

ASHRAF SHAZLY via Getty Images
A malnourished lioness sits in her cage at the Al-Qureshi park in the Sudanese capital Khartoum on January 19, 2020. - Sudanese citizens and activists have launched a social media campaign to save five lions from starvation after complaints that they were not receiving their daily quota of meat. (Photo by ASHRAF SHAZLY / AFP) (Photo by ASHRAF SHAZLY/AFP via Getty Images)
ASHRAF SHAZLY via Getty Images
A sick and malnourished lioness sleeps in its cage at al-Qureshi Park in the sudanese capital Khartoum on January 20, 2020. - One of five sick and malnourished lions held at a park in the Sudanese capital died today, an official said, amid a growing online campaign to save the animals. (Photo by ASHRAF SHAZLY / AFP) (Photo by ASHRAF SHAZLY/AFP via Getty Images)
ASHRAF SHAZLY via Getty Images
A malnourished lioness sits in her cage at the Al-Qureshi park in the Sudanese capital Khartoum on January 19, 2020. - Sudanese citizens and activists have launched a social media campaign to save five lions from starvation after complaints that they were not receiving their daily quota of meat. (Photo by ASHRAF SHAZLY / AFP) (Photo by ASHRAF SHAZLY/AFP via Getty Images)
ASHRAF SHAZLY via Getty Images
A malnourished lioness sits in her cage at the Al-Qureshi park in the Sudanese capital Khartoum on January 19, 2020. - Sudanese citizens and activists have launched a social media campaign to save five lions from starvation after complaints that they were not receiving their daily quota of meat. (Photo by ASHRAF SHAZLY / AFP) (Photo by ASHRAF SHAZLY/AFP via Getty Images)

사진 속 사자들은 오랫동안 굶은 듯 뼈에 거죽이 달라붙어 있다. 얼굴에 입은 상처를 치료받지 못한 채 방치된 사자도 있었다. 살라는 ”암컷 사자 한 마리가 죽었다”며 ”다른 암컷은 좀 나아지고 있고, 수컷도 아직은 괜찮다”고 알렸다.

AFP 통신에 따르면, 동물원 측은 사자를 이렇게 방치할 수 밖에 없는 이유가 수단의 경제 위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지난 1993년 미국이 수단을 테러지원국으로 지정한 이후, 수단은 외국 투자유치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 동물원 지난 몇 주동안 적절한 양의 식량과 약 없이 동물들을 관리했다. 일부 사자는 체중의 3분의 2가 줄었다. 오스만 살리가 페이스북에 도움을 요청한 후, 많은 사람이 동물원을 찾았다고 한다. 살리는 동물원에 돈을 기부하기 보다는 직접 음식을 가져달라고 제안했다. 세계 야생 동물 재단에 따르면, 아프리카 사자는 현재 전 세계에 약 23,000마리 정도가 남아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