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8월 26일 13시 46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8월 26일 13시 47분 KST

서울로 달리는 기차 천장에서 비가 줄줄 샜다

무궁화호 열차.

Bertrand Saint-Guilhem / EyeEm via Getty Images

26일 오전 7시 48분 부산을 떠나 서울로 향하는 무궁화호 열차 1208호의 5호차, 6호차, 7호차, 5∼6호차 사이 천장에서 비가 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대구, 밀양 등 일부 경상도와 전라내륙 지방에는 호우특보 발효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주택 처마에서 비가 줄줄 흘러내리듯이 천장에서 비가 떨어졌다고 한다.

한 승객은 연합뉴스에 “6호차 앞뒤 열차만 확인했는데도 여러 천장에서 비가 흘러내렸다”고 말했다. 

코레일은 ”이물질에 의해 배수관로가 막히고 냉방기 응결수가 흘러나온 것”이라고 해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