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5월 22일 12시 19분 KST

함소원의 '18세 연하 남편' 이야기에 박나래가 크게 공감한 이유

'비디오스타'에 출연한다.

뉴스1

18세 연하의 중국인 진화와의 결혼소식으로 화제를 모은 함소원이 ‘비디오스타’에서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22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의 ‘폭주결혼자 특집! 불타오르네’ 편에서는 번갯불이 콩 볶아 먹듯 결혼에 골인한 신부 4명이 등장, 보다 비디오스타를 후끈 불타오르게 만든다.

이날 함소원은 시원한 입담으로 18살 연하 남편 진화와의 첫 만남부터 연애와 신혼에 이르는 러브스토리를 전격 공개했다. 그녀는 진화의 넘치는 사랑을 자랑하면서도 자신의 나이를 듣고 잠수를 탔던 남편 일화나 가족들의 결혼 반대 등 위기의 순간에 대해 속 시원히 밝혔다. 또 그는 남편의 재력가 설을 극구 부인하면서도 “남편이 가진 땅이 여의도 30배 정도”라고 밝혀 출연자들의 빈축을 샀다.

그뿐만 아니라 함소원은 남편이 자꾸 어린 시절 사진을 요구한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 박나래는 크게 공감하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새 신부 함소원의 화끈한 러브스토리는 22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를 통해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