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3월 14일 16시 55분 KST

유시민이 "신종 코로나 대응 관련 정부 비난하는 건 한국 언론 뿐"이라고 주장했다

‘알릴레오’ 라이브 방송 중 한 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코로나19 관련 언론 보도에 대해 ”정부를 비난하는 건 한국 언론 뿐”이라고 주장했다.

13일 유 이사장은 노무현재단 유튜브채널 프로그램 ‘알릴레오’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 방송에서 유 이사장은 ”요즘 객관적으로 한국 정부의 방역 대책을 평가해주는 ‘민족정론지’가 미국 CNN, 영국 BBC,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라고 한다”며 ”국제사회에서 한국 스타일의 전염병 관리가 가능한지 자문을 요청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유튜브
유시민 '알릴레오'.

그러면서 ”한국처럼 행정력이 잘 행사되는 나라가 많지 않다. 한국식 모델로 평가받을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유 이사장은 이명박과 박근혜 전 대통령을 비교하며 ”이명박 전 대통령이 더 안됐다”는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유 이사장은 ”박 전 대통령은 풀어달라고 시위하는 분들도 있고, 아직도 지지해주는 분이 꽤 있는데 이 전 대통령은 아무도 풀어달라고 안 한다”며 ”이 전 대통령은 하지 말아야 할 일을 한 게 많고, 박 전 대통령은 해야할 일을 안 한 게 많아서 그렇다”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