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24일 09시 48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24일 10시 27분 KST

페이스북 주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다

gettyimageskorea

세계 최대 소셜 미디어 페이스북의 주가가 23일(현지시간) 사상 최고로 올라 시가총액이 2천879억 달러(327조 원)에 이르렀다. 이는 삼성전자 시가총액의 1.55배다.

페이스북은 23일(현지시간) 뉴욕 나스닥에서 전날 종가 대비 2.53% 오른 102.19달러로 거래를 마감했다. 페이스북 주가가 100달러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페이스북 주가는 2012년 상장 후 첫 4개월간 주가가 공모가의 절반 이하로 떨어지기도 했으나, 모바일 우선 전략이 들어맞고 사용자 증가세가 이어지면서 부진을 벗었다. 페이스북의 역대 최저 주가는 2012년 9월의 17.73달러였다.

이날 마이크로소프트가 10.08%, 구글이 7.70%, 아마존이 6.23% 각각 오르는 등 기술 분야 주가가 전반적으로 강세였다. 이 기업들이 전날 기대를 뛰어넘는 실적을 발표한 영향으로 보인다.

페이스북은 11월 4일에 실적을 발표한다.

한편, 전반적 기술주 강세 속에서도 판도라 미디어는 이날 실적 발표 후 미래 방향에 대한 투자자들의 의구심이 제기되면서 전날 대비 자그마치 35.44% 내렸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