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은 35살 차이": 유튜버 활동하는 73살 아내와 38살 남편이 나이차 속인 것을 사과했다

당초 '25살 차이 연상연하 커플'이라고 했었다.
유튜버 '다정한 부부' 커플
유튜버 '다정한 부부' 커플

’25살 나이차′ 연상연하 부부로 유튜브 개설 3개월 만에 4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모은 유튜버 ‘다정한 부부’가 ”실제 나이차는 35살”이라고 털어놨다.

최근 ‘다정한 부부’ 유튜브 채널에는 ‘저희 다정한 부부가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할 말이 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는 ”(당초) 제 아내 나이가 63세라고 했는데, 나이가 더 많다. 올해 나이가 73세다”는 남편의 고백이 담겼다.

그는 ”처음부터 나이를 속이려고 한 것은 아니다. 그 동안 솔직하게 나이를 말씀드리지 못한 점에 대해 사과 드린다”며 처음에 ‘먹방’ 한 번 찍어보자는 마음으로 시작한 유튜브가 큰 사랑을 받자 두려움에 나이차를 솔직히 밝히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남편은 “지금은 형편이 안 돼서 결혼식을 못 올리고 있지만 여유가 생기면 결혼식도 올릴 예정”이라며 “결혼식 이후 혼인신고를 할 것”이라고도 했다.

유튜버 '다정한 부부' 커플
유튜버 '다정한 부부' 커플

이들이 아직 혼인신고를 하지 못한 건 73살 아내의 친언니들 때문이었다. 남편은 “5년 전 혼인신고를 하려고 했을 때 언니분들이 반대를 해서 혼인신고를 못하고 있었다”며 ”지금은 사실혼 관계고, 계속해서 아내 언니분들을 설득하고 있는 중이다. 저희를 믿고 기다려주시면 반드시 결혼도 하고 혼인신고도 하겠다”고 다짐했다.

만만치 않은 나이차에 두 사람이 모자지간이거나 조손지간이 아니냐는 추측도 분분했다. 남편은 이를 해명하기 위해 가족관계증명서와 신분증 등을 공개하며 두 사람이 혈연 관계가 아니라고 강조했다.

이 부부는 아내가 유튜버 박막례, 남편이 웹툰작가 기안84와 닮았다는 반응을 얻으며 유튜브 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라효진 에디터 hyojin.ra@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