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2월 18일 16시 53분 KST

배우 이광수가 교통사고를 당했다(공식입장)

'런닝맨' 녹화에 불참했다.

배우 이광수가 교통사고를 당해 발목 골절상을 입었다. 

18일 이광수 소속사 킹콩by스타쉽은 공식입장을 내고 이같이 밝혔다. 이광수 측은 ”지난 15일, 개인 일정으로 이동 중이던 이광수가 신호위반 차량에 접촉 사고를 당했다”라며 ”인근 병원에서 정밀 검사를 진행한 결과 오른쪽 발목 골절상 진단을 받았다”고 전했다.

뉴스1

이어 ”현재 이광수는 입원 수속 절차를 밟고 치료 중”이라며 ”예정되어 있던 스케줄은 부득이하게 참석하지 못하게 된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끝으로 이광수 측은 ”당분간 경과를 지켜보며 회복을 위해 치료에 전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이광수는 이날 오후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한편 이날 이광수가 출연 중인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 측도 이광수의 상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따르면 ‘런닝맨’ 측은 ”이광수가 금일 녹화에 불참했다”라며 ”회복 속도에 따라 이광수 측과 다음 녹화 일정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