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20년 01월 10일 17시 52분 KST

우리공화당 홍문종이 '보수대통합' 참여 가능성을 언급했다

"반반"

뉴스1
(자료사진) 홍문종 우리공화당 공동대표

홍문종 우리공화당 공동대표가 ‘보수대통합’ 참여 가능성은 ”반반”이라며 ”보수 통합이 이뤄지지 않는 것이 우리공화당 입장에서 보면 더 좋다”고 말했다.

홍문종 공동대표는 10일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최근 보수 진영을 중심으로 진행 중인 보수대통합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전날(9일) 중도·보수대통합을 목표로 통합추진위원회가 구성됐고 자유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이 참여하기로 했다. 극우로 분류되는 우리공화당은 현재까지 참여 의사를 밝히지 않고 있다.

홍문종 공동대표는 우리공화당의 독자 행보에 대해 ”박근혜 전 대통령이 적극적인 메시지를 낼 경우 우리공화당은 크게 약진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박 전 대통령을 배제하고 보수 우파는 갈 수 없다. 특히 영남지방을 중심으로 아직 그 불씨가 살아 있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 통합 가능성에 대해선 긍정적으로 내다봤다. 그는 “어떤 형태로든 될 것”이라며 “유승민 의원은 대권 후보가 되기 위해 한국당을 삼켜야 되겠다고 생각하고 유리한 조건을 만들려고 하고 있을 거다. 나머지 사람들은 공천만 준다면 무조건 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