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1월 07일 16시 54분 KST

김하영과 유민상이 '개그콘서트'발 열애설에 한 말

두 사람은 '킹 오브 캐릭터' 코너에 함께 출연 중이다.

SBS 파워FM
개그맨 유민상 - 배우 김하영

배우 김하영과 개그맨 유민상이 열애설을 해명했다.

김하영은 7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KBS 2TV ‘개그콘서트‘의 ‘킹 오브 캐릭터’ 코너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유민상과 함께 출연했다.

DJ 김태균은 ”‘개그콘서트’에서 핑크빛 로맨스가 돌고 있다고 들었다”며 김하영과 유민상의 열애설을 화제로 던졌다.

김하영은 ”코너를 같이 해서 그렇다”며 이를 부정했고, 유민상도 ”노총각이다 보니까 코너에서 집적대는 연기를 하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

이에 김태균이 ”유민상 같은 스타일 어떻냐”고 넌지시 묻자 김하영은 ”처음에 봤을 때 생각보다 크시더라. 그런데 보다보니 귀여운 면이 있었다”며 대답을 회피했다.

김하영은 그러면서도 ”사람은 오래 봐야 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같은 질문을 받은 유민상은 ”참 재밌는 분이다고 생각했다. ‘개그콘서트’ 잘 해봤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김하영은 2004년부터 MBC ‘서프라이즈’에서 재연배우로 활동했다. 특히 최근에는 SNS를 통해 매주 ‘서프라이즈‘에서 결혼 장면을 찍는 자신을 ‘연쇄혼인마‘, ‘프로시집러’ 등으로 칭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