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19일 09시 59분 KST

이세돌이 은퇴 선언 후 첫 토크쇼에서 오마이걸 입덕기를 털어놨다 (영상)

아내 김현진씨가 그의 '입덕'을 폭로했다.

SBS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은퇴를 앞둔 프로 바둑기사 이세돌 9단이 최근 걸그룹 오마이걸에 빠졌다고 밝혔다.

이세돌은 18일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 은퇴 선언 후 처음으로 예능 프로그램에 등장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실제 성격에 대한 질문을 받고 현장에 있던 아내 김현진씨에게 답을 넘겼다. 김현진씨는 ”저랑 있을 때는 유쾌한 남편”이라며 ”이런 모습을 사람들도 알면 좋겠다”고 남편의 성격을 전했다. 또 이세돌이 딸과 잘 놀아주는 아빠라고도 덧붙였다.

또 김현진씨는 남편이 최근 걸그룹에 빠져 딸과 놀아주는 데 소홀해졌다고 폭로했다. 이에 이세돌은 당황하면서도 ”오마이걸에 입덕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사실 (오마이걸을) 잘 몰랐다”며 “Mnet ‘퀸덤‘을 보며 팬이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괜찮다’ 싶어서 노래를 찾아 들었다. 그가 좋아하는 노래는 ‘불꽃놀이’다. 가사가 자신의 상황과 맞아 떨어지는 부분이 있다는 설명이었다.

이세돌은 2일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에 출연해서도 ‘불꽃놀이’를 언급하며 ”화려했던 불꽃놀이를 잊지 말아 달라는 내용의 가사가 저의 지금 상황과 비슷한 것 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