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1월 25일 10시 13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11월 25일 10시 13분 KST

장지연을 향한 김건모의 프로포즈가 '미운 우리 새끼' 방송을 통해 살짝 공개됐다

신동엽과 서장훈은 김건모의 결혼을 언급했다.

결혼 소식을 전한 가수 김건모가 예비신부 장지연에게 프로포즈하는 모습이 살짝 방송을 통해 공개됐다.

SBS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건모의 결혼 소식을 다뤘다. MC인 신동엽은 김건모의 결혼 소식을 전하며 ”누가 제일 먼저 장가를 갈 지에 대한 질문을 받곤 했는데, 속으로는 ‘다른 건 모르겠지만 김건모는 평생 못 간다. 김건모가 가면 기적이다, 천사가 나타나지 않는 이상’ 이렇게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신부가 보통 천사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SBS

서장훈도 ”기사를 접하고 너무 놀랐다. 축하드린다고 전화를 드렸다”라며 ”결혼하실 분과 같이 계실 때 전화를 받았는데 저한테 ‘오보다. 기사 잘못 난 거다’라고 장난을 치더라”고 웃었다.

이후 김건모의 프로포즈 영상이 조금 공개됐다. 공개된 장면에서 장지연은 집 안에 펼쳐진 장비꽃 길을 따라 걸어갔고, 피아노 앞에 앉아 있는 김건모 앞에 섰다. 그 앞에는 ‘나 태어나 그댈 만나게 한 운명에 감사해요. 그대와 나 영원히, 오빠 잘 키워줘’라고 적힌 큰 판이 있었다.

SBS

이어 김건모는 세레나데를 부르기 시작했다. 그 와중에 김건모는 울컥했고, 그를 바라보던 장지연 역시 울먹였다. 프로포즈 전체 영상은 다음 주 ‘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김건모와 장지연은 내년 5월 결혼식을 올린다. 이들은 더 많은 하객 초청을 위해 결혼식 일정을 연기한다고 밝혔으며, 이미 혼인신고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