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6월 03일 11시 30분 KST

유시민X홍준표의 토론 쇼 '홍카레오'에 대해 지금까지 알려진 사실

낮술 콘셉트는 접었다

뉴스1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밤 유튜브 채널을 통해 토론 방송 ‘홍카레오(홍카콜라+알릴레오‘)’를 공개한다. 

진보와 보수진영의 대표 논객인 두 사람은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 등 각종 현안에 대해 격론을 벌일 전망이다. 방송은 이날 오후 10시 유 이사장의 ‘알릴레오’와 홍 전 대표의 ‘TV홍카콜라’ 채널에서 동시에 공개된다. 녹화 방송이며, 녹화는 당일 오전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다. 

이번 방송은 유 이사장 측이 홍 전 대표에 제안해 성사됐다. 두 사람은 별도의 원고 없이 자유로운 형식으로 토론에 나선다. 애초 논의했던 ‘낮술방송’ 콘셉트는 논의 끝에 접은 것으로 알려졌다. 진행은 변상욱 국민대 초빙교수가 맡는다. 상황에 따라 후속방송도 검토할 예정이다. 

유 이사장은 지난달 30일 유튜브 채널인 ‘유시민과 댓글읽기‘에서 ”(홍 전 대표를) 궁금해서 만난다. 물어보고 싶은 것이 많다”며 ”홍 전 대표를 디스할 생각은 없고, 아무 준비 없이 나간다. 홍 전 대표가 ‘제대로 대화를 할 수 있는 분이다’라는 것을 입증해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도 지난달 28일 유튜브에서 ”유 전 이사장이 한국 사회 전체를 대중의 분노심만 자극하는 재능이 있다”며 ”재미있는 공방전이 될 것으로 저는 생각한다. 한번 해봅시다”라고 말했다.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