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6월 09일 15시 12분 KST

편의점서 흉기 휘두른 범인이 그자리에서 자해해 숨졌다

아직 범행동기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기도 고양시 편의점에서 한 20대 여성이 직원에게 흉기를 휘두르고 경상을 입힌 뒤 자해해 숨진 사건이 벌어졌다.

 

brazzo via Getty Images

 

경기 고양경찰서에 따르면 9일 새벽 2시에 A씨는 편의점으로 들어간 뒤 판매하는 칼을 점원에게 휘둘렀다. 점원은 흉기를 피해 도망갔으나 이 과정에서 경상을 입었다.

흉기를 휘두른 A씨는 이후 같은 건물 3층에서 자기 몸을 수차례 찔렀고 사망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신분증이나 휴대전화 등이 없어 지문을 통해 신원을 확인했지만 아직까지 가족들과 연락이 닿지 않아 구체적인 범행동기에 대한 조사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