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06월 26일 10시 44분 KST

송은이와 김숙은 26일 '실검 1위'에 꼭 올려놓고 싶은 것이 있다

이날 서거한 누군가의 이름이다.

서경덕교수 페이스북

1949년 6월26일 백범 김구 선생이 서울 경교장에서 육군 소위 안두희의 저격으로 숨졌다. 26일 ‘백범 김구 서거일’을 맞아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대한민국 역사, 실검 프로젝트’에 나섰다. 방송인 송은이·김숙씨도 동참한다고 서 교수가 전했다.

서 교수는 이날 페이스북 등 SNS를 통해 ”여러분들과 ‘대한민국 역사, 실검 프로젝트’를 함께 펼쳐볼까 한다”며 ”이번 주제는 임시정부의 초대 경무국장을 거쳐 국무위원과 주석을 지낸 백범 김구 선생”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 프로젝트는 대한민국의 역사적인 날에 맞춰 그 날의 정확한 한국사 지식을 누구나 다 이해하기 쉬운 디자인 파일을 제작해 SNS 상에 퍼트리는 대국민 역사 교육 캠페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년은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는 역사적인 해다. 대한민국 독립운동 역사의 의미있는 날을 함께 기억하자는 대국민 캠페인을 앞으로도 꾸준히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가 함께 올린 카드뉴스는 환하게 웃는 김구 선생의 모습과 함께 ”김구는 3·1 운동 후 상하이로 망명해 임시정부의 초대 경무국장을 거쳐 국무위원과 주석을 지낸 인물로, 한인애국단을 조직하고 한국광복군을 창설하는 등 항일투쟁을 지휘했다. 해방 후 통일된 자주 민족국가의 수립을 위한 운동을 전개하던 가운데 육군 소위 안두희에게 암살당해 효창공원에 안장됐다. 우리는 이날을 기억해야만 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송은이·김숙씨도 이 카드뉴스를 SNS를 통해 퍼뜨리고 ‘김구‘를 실검 1위로 만드는 데 동참했다고 서 교수는 밝혔다. 송은이·김숙씨는 ”이런 의미 있는 역사 캠페인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 특히 팔로워분들이 ‘좋아요’를 통해 함께 힘을 모은다면 더 많은 사람에게까지 백범 김구의 업적을 알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