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3월 31일 09시 35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3월 31일 09시 35분 KST

이승기가 SBS 뉴스 일일 아나운서로 깜짝 등장한 이유

SBS ‘집사부일체’ 촬영의 일환이다.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SBS 뉴스에 일일 아나운서로 등장해 스포츠 소식을 전했다.

30일 방송된 SBS 8뉴스 말미 ‘스포츠뉴스‘에서는 이승기가 깜짝 출연했다. ‘스포츠뉴스’를 진행하던 김윤상 아나운서는 ”오늘의 끝 영상은 특별히 일일 아나운서로 나선 이승기가 소개한다”고 말했고, 곧 이승기가 수트를 입고 등장했다.

SBS
이승기가 출연한 '8뉴스'

이승기는 “2년 전 뇌종양 수술을 받고 잠시 야구장을 떠난 프로야구 롯데 김상호 선수의 영상이다”라고 끝 영상을 소개했으며,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 팀 연습경기 소식을 전했다. 끝으로 이승기는 ”지금까지 일일 아나운서 이승기였습니다”라고 인사한 뒤 짧은 방송을 마쳤다.

엑스포츠뉴스에 따르면 이는 이승기가 출연 중인 프로그램 SBS ‘집사부일체’ 촬영의 일환이다. 김 아나운서는 방송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승기와 ‘집사부일체’의 또 다른 출연자인 양세형과 함께한 사진을 공개하며 ”집사부일체 기대해달라”고 썼다.

김윤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이승기, 김윤상, 양세형.

방송인이 뉴스 진행에 깜짝 등장한 건, 이승기가 처음은 아니다. 앞서 지난해 12월에는 전 농구선수 허재가 JTBC 뉴스 ‘아침&(아침앤)’ 날씨 예보 시간에 기상캐스터로 등장한 바 있다. 해당 출연 역시 허재가 출연 중이던 프로그램 JTBC ‘막나가쇼’의 일환이었다.

이처럼 종종 진행되는 예기치 못한 콜라보레이션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은 대부분 긍정적인 편이다. 아래는 이승기가 출연한 8뉴스 영상.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UNIQ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