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1월 26일 14시 19분 KST

'쿡킹' 배우 김승수가 데뷔 전 호프집을 운영했다며 “요리, 서빙, 청소 다 했다”고 밝혔다

‘중년계의 박보검’

JTBC
JTBC '쿡킹'

배우 김승수가 데뷔 전 호프집을 운영했다고 털어놨다. 

25일 방송된 JTBC ‘쿡킹 : 요리왕의 탄생’에서는 김승수가 ‘쿡킹’ 자리에 오른 가수 박정현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이날 MC 유세윤은 “오늘 도전자들이 역대급 라인업이다”라고 소개했다. 김승수를 비롯해 배우 장신영, 방송인 최은경, 코미디언 김지민, 가수 정세운과 브라이언 등이 도전자로 출연했다. 

JTBC
JTBC '쿡킹'

‘중년계의 박보검’이라고 소개된 김승수는 과거에 요리 경험이 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데뷔 전에 호프집을 저 혼자 운영했었다. 요리, 서빙, 청소 다 하고 그랬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가게를 운영해봤지만, 프로그램 준비는 쉽지 않았다고. 그는 “이걸 괜히 했나 싶더라. 자다가 잠깐 생각나면 이걸 해볼까 저걸 해볼까 그러다가 날 새고 그런 날이 굉장히 많았다”라고 전했다. “위산까지 역류했다”며 스트레스가 심했다고 덧붙여 안타까움을 안겼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