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6월 18일 10시 34분 KST

김하영이 17년 만에 '서프라이즈' 팬미팅한 사연과 '절세미녀 등장씬'에 대해 말했다 (영상)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MBC ‘서프라이즈’의 ‘절세미녀 전문 배우’ 김하영이 ‘서프라이즈’ 출연 17년 만에 팬미팅을 하던 날에 대한 소감을 말했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 중

김하영은 1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웹 예능) ‘돈플릭스’를 하면서 서프라이즈 배우들과 팬미팅을 하게 됐다”고 사연을 풀었다. 그러면서 무대에 등장하면서 환호성을 들은 순간에 대해 말했다.

하영: ”환호하는 목소리를 들으니까, 연령대가 저희 연령대인거예요. 오래된 프로그램이니까 진짜 팬들이 오셔서... 그때 생각하면 진짜 눈물 나거든요. 17년 동안 꾸준히 서프라이즈 하길 잘했구나.”

뮤지: ”‘편’들이 생긴 거죠.”

하영: ”그렇죠. 진짜 ‘편’들.”

MBC
'라디오스타' 방송 중

김하영이 이날 언급한 팬미팅은 지난 1월 박재현, 손윤상과 함께 했던 자리다. 김하영은 이어 ”오빠들이 다 울었다”면서 “17년 동안 꾸준히 서프라이즈 하길 잘했구나 (생각했다)”고 말했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 중

김하영은 이날 ‘절세미녀’ 등장 재연 연기를 라디오스타에서 재연해 보이기도 했다.

아래는 이날 방송 영상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