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27일 21시 29분 KST

“눈 시력이 점점 나빠지고…” 강석우가 백신 부작용으로 인해 6년 동안 진행한 라디오 방송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접종 후 여러 증상을 겪고 있다고....

뉴스1
배우 강석우.

배우 강석우가 6년 동안 진행해온 라디오 방송을 그만둔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뒤 부작용을 겪고 있다는 것이 그 이유였다.

강석우는 27일 방송된 CBS 음악FM ‘강석우의 아름다운 당신에게’에서 이날 방송이 마지막임을 알리며 라디오 방송을 중단하게 된 이유를 털어놨다.

그는 “한쪽 눈 시력이 점점 나빠져 모니터 화면의 글을 읽기 힘들어 방송 중단 결정을 내렸다”면서 “시력 저하뿐만 아니라 비문증과 번쩍임 증상 등이 발생해 진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강석우는 또 “이 방송을 그만두지만 내 목소리나 얼굴은 다른 매체를 통해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시간이 지나면 라디오는 평생 하지 않을까 싶다. 여러분들 덕분에 용기를 갖고 더 인간이 된 거 같은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더 좋은 사람으로 살도록 하겠다. 여러분들도 행복하길 바란다”라며 “6년이 넘는 시간동안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 여러분들에게 행복이 있길 바란다”라고 바람을 내비쳤다.

이후 강석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지막 방송, 마지막 멘트, 마지막 곡 그리고 꼭 하고 전하고 싶은 말 ‘애청자 여러분 고맙습니다’”라는 글을 남겨 다시 한번 청취자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서은혜 프리랜서 기자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