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6월 30일 10시 24분 KST | 업데이트됨 2020년 06월 30일 10시 25분 KST

'개는 훌륭하다' 보더콜리 견주가 "강형욱 조언대로 담비 입양 보낸다"고 밝혔다

강형욱은 견주 앞에서 무릎을 꿇고 입양을 제안한 바 있다.

KBS

KBS ‘개는 훌륭하다’에 출연한 보더콜리 코비와 담비의 견주가 강형욱 반려견 행동 전문가의 조언대로 ”담비를 입양 보내겠다”고 밝혔다.

29일 KBS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보더콜리 두마리를 키우는 견주의 후속 이야기가 공개됐는데, 견주가 고민 끝에 입양을 결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 이후 거센 비난에 시달렸던 보호자들은 ”괜찮아요?”라는 강형욱 훈련사의 질문에 ”괜찮지는 않다”며 마음고생이 심함을 표현했다.

전 편에서 담비의 입양을 제안했던 강 훈련사는 ”저는 아직도 마음이 변하지 않았다. (새로 입양가게 된 집에서) 하루 종일 같이 있어 주면서 매일 산책도 시켜주고, (코비한테) 구박도 안 받고 살면 좋을 것”이라며 재차 입양을 권유했다.

며칠 뒤 ‘개는 훌륭하다’ 제작진에게 연락을 한 어머니 보호자는 ”마음은 싫지만 현실적으로는 강 훈련사님이 제안한 게 맞는 것 같다”며 ”담비가 마음 따뜻한 분에게 갔으면 좋겠고, 코비도 훈련을 통해 좋은 개로 키우겠다”는 결심을 전했다.

이에 강형욱은 ”이런 결정을 내리기가 엄청나게 힘들었을 텐데 어려운 결정을 해주셨다”며 모녀를 비난하는 시청자들을 향해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는 말을 건넸다.

강형욱은 이어 ”자신의 세간살이를 다 보여주면서 (방송 출연을 결심하는 건) 쉽지 않은 일이다. 반려견을 어떻게 키웠는지 전문가에게 보여주는 것도 엄청난 용기가 필요하다”며 ”코비 보호자님도 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위로를 건넸다.

만약 담비의 입양을 원한다면, ‘개는 훌륭하다’ 인스타그램 프로필 링크를 클릭한 뒤 입양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PRESENTED BY 볼보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