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7월 04일 11시 46분 KST

안영미가 비보티비에서 결혼했다고 밝혔다

2015년 라디오 게스트와 청취자로 만난 사이.

MBC '라디오스타'
안영미

코미디언 안영미가 교제 중이던 남자친구와 결혼을 공식 발표한 가운데, 축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안영미는 지난 3일 밤 유튜브 채널 비보티비에서 공개된 영상을 통해 결혼 소식을 밝혔다. 이 방송은 안영미가 송은이가 이끄는 ‘미디어랩 시소’와 전속계약을 맺은 것을 기념하는 기자회견 콘셉트로 진행됐고, 먼저 이적한 신봉선과 김신영도 함께 출연했다. 이번 영상에서 김신영은 용산구청에서 혼인신고를 한 안영미와 안영미의 남자친구 사진을 공개했다.

안영미는 ”정확하게 2020년 2월28일에 혼인신고를 했고 숨기지 않았다”라며 ”만나는 사람에게 다 이야기를 했는데 언론에 나오지 않았고 아무도 궁금해 하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남편이 4개월째 미국에 가 있고 4개월째 생이별 중”이라며 현재는 신혼생활을 즐기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유튜브 비보티비

안영미는 지난 2015년부터 비연예인 남자친구와 열애를 밝히고, 연인을 ‘깍쟁이 왕자님‘이라 표현하는 등 공개적으로 애정을 표현해왔다. 두 사람은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게스트와 청취자로 전화연결을 하며 인연을 맺었고 이후 연인으로 발전했다. 안영미는 그동안 JTBC ‘아는 형님’을 비롯한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남자친구와의 연애 에피소드를 밝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