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2월 20일 11시 25분 KST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2' 예고편에서 한복이 포착됐다

라라 진과 피터 카빈스키가 돌아온다.

전 세계에서 ‘야쿠르트 열풍’을 일으켰던 넷플릭스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의 속편 개봉이 두 달 앞으로 다가왔다. 

넷플릭스는 19일 오후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P.S. 여전히 널 사랑해’의 첫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는 마침내 공식 커플이 된 라라 진(라나 콘도르)과 피터(노아 센티네오) 앞에 라라 진의 편지를 받은 또 다른 남자가 나타나며 벌어지는 일야기를 그린다. 라라 진의 편지를 들고 나타난 이의 정체는 1편 말미에 등장하는 존 앰브로스로, 2편에서는 배우 조던 피셔가 연기한다.

NETFLIX
존 앰브로스와 라라 진

예고편에는 한복을 차려입은 라라 진과 동생 키티(안나 캐스카트)의 모습이 담겨 있다.

NETFLIX
한복!

이는 이들이 한국인 어머니와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들로 그려졌기 때문이다. 한국계 미국인 작가 제니 한이 쓴 원작 소설의 3편에서는 라라 진 자매가 할머니를 만나기 위해 한국에 가는 장면이 그려지기도 한다. 

실제로 라나 콘도르를 비롯한 일부 출연진은 지난 8월 속편 촬영 차 내한한 바 있다. 이들은 이미 제작을 확정한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3편 촬영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 콘도르는 영화 촬영과 더불어 한국 문화 체험을 위해 가수 전소미, 메이크업 아티스트 이사배 등과 만나기도 했다. 

영화 ’내가 사랑했던 모든 남자들에게: P.S. 여전히 널 사랑해’는 오는 2020년 2월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