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12월 22일 17시 09분 KST

18세 인도네시아 청년이 어머니를 강간한 남성을 살해해 체포됐다

이웃에 사는 남성이었다.

인도네시아에서 자신의 어머니를 성폭행한 남성을 살해한 18세 청년이 체포됐다.

22일 데틱뉴스는 자바섬 동부 파수루안에 살고 있는 야신 파딜라(49)가 16일, 마스크를 쓴 괴한의 흉기에 찔려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다음 날 검거된 범인은 이웃에 사는 마울루드 리얀토(18)였다.

Jub Rubjob via Getty Images
자료사진.

리얀토는 범행 동기에 대해 “12살 때 엄마가 그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걸 알게 됐고, 복수를 기다려왔다”고 밝혔다. 리얀토는 ”마을 장로들이 당시 사건을 중재했지만 나는 여전히 그를 용서할 수 없었다”며 ”한 달 동안 그를 염탐하며 복수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번 사건을 원한에 의한 계획된 살인으로 정리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