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9년 11월 05일 20시 19분 KST

'더불어민주당 총선기획단' 황희두가 본 민주당에 가장 절실한 부분

프로게이머 출신 진보성향 유튜버다.

진보성향 유튜버로 더불어민주당 총선기획단에 합류한 황희두 총선기획단 위원이 민주당에 가장 절실한 부분으로 ‘공정’을 꼽았다.

황 위원은 5일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황 위원은 현재 민주당에 가장 절실한 부분은 ‘공정’이라고 했다. 그는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롭다는 슬로건에 많은 청년들이 기대도 하고 공감을 하고 있어서 그런 정책들이 많이 나오면 좋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뉴스1

황 위원은 또 ”젊은 친구들은 당의 의견을 많이 받았으면 하는 목소리가 생겨나고 있는 것 같고 당의 입장에서 보면 현실적으로 봤을 때 쉽지 않은 부분이 있지 않았나 생각한다”며 ”제가 소통 창구 역할을 많이 해야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했다.

총선기획단에 합류하게 된 배경에 대해선 ”시사 유튜브 활동을 하다 보니 (민주당) 관계자에게 연락이 왔다”며 ”저도 당일 (합류 사실을)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관계자와의 통화에서) 민주당 쪽을 응원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얘기를 하다가 자연스럽게 여기까지 오게 된 것 같다”고 전했다.

황 위원은 민주당에 영입하고 싶은 인사로 프로게이머 ‘페이커’ 이상혁씨를 꼽기도 했다. 프로게이머 출신이기도 한 황 위원은 이씨에 대해 ”저보다 어린데 존경하는 선수”라며 ”좀 더 적극적으로 게임인들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분이 좀 나타났으면 좋겠다고 생각을 해 보기는 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