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03일 14시 48분 KST

영화 ‘알라딘2’가 7월 11일 개봉한다

이 ‘알라딘’과 그 ‘알라딘’은 다르다

(주)엔케이컨텐츠

영화 ‘알라딘2’가 7월 11일 개봉한다. 다만 현재 국내 박스오피스에서 역주행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디즈니의 ‘알라딘’과는 다른 작품이다.

3일 ‘알라딘2’의 수입과 배급을 맡고 있는 엔케이컨텐츠는 영화의 국내 개봉 확정 소식과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프랑스 영화 ‘알라딘2’는 ‘알라딘: 바그다드 스캔들’의 후속작으로, ‘호텔 르완다’의 리오넬 스테케티 감독이 연출했다.

남자 주인공의 이름이 알라딘으로 동일하고 설정과 배경에도 유사한 부분이 있지만, 월트디즈니컴퍼니의 ‘알라딘’과는 전혀 다른 영화다.

‘알라딘2’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전편에서 샬리아 공주(바네사 가이드)의 사랑을 얻어 궁전 생활을 시작한 알라딘(케브 아담스)는 남자 왕비로서의 삶에 권태를 느끼고 궁전을 털기로 결심한다. 궁전을 털기로 한 날 샬리아 공주를 노리는 이웃 왕국 샤자만이 나타나고, 그는 무력으로 알라딘을 쫓아낸다. 이에 알라딘은 과거 램프로부터 해방시켜 준 지니를 다시 찾아가 모든 상황을 되돌리고자 한다.

영화 ‘나를 차버린 스파이’에 출연한 프랑스 대표 코미디 배우 케브 아담스와 영화 ‘슈퍼처방전’에 등장했던 바네사 가이드가 각각 알라딘과 샬리아 공주로 분한다.

알라딘의 연적 샤 자만 역은 영화 ‘영광의 날들’로 제59회 칸 영화제 남우주연상을 받았던 자멜 드부즈가 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