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19일 15시 04분 KST

오종혁이 한밤중 중앙분리대 들이받은 운전자의 곁을 지켰다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다고 생각한다” - 오종혁

그룹 클릭비 출신 배우 오종혁이 한밤중 교통사고 현장에서 다친 운전자 구호를 도운 것으로 확인됐다.

연합뉴스는 19일 오종혁의 이 같은 선행을 알렸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30분께 A씨가 몰던 승용차가 서울 한남대교 북단에서 남단 방향으로 가던 중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다.

우연히 이를 목격한 오종혁은 차를 세운 뒤 사고 차량으로 접근했고, A씨의 상태를 확인한 후 의식을 잃지 않도록 계속해서 말을 걸며 곁을 지킨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현장에 있던 다른 목격자의 신고를 받은 119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21%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오종혁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이날 “다친 분이 의식을 잃어가길래 말을 걸며 의식을 잃지 않도록 곁을 지킨 것 뿐”이라며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오종혁은 1999년 클릭비의 메인보컬로 데뷔했으며, 현재 연극·뮤지컬 배우로 활동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