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27일 19시 31분 KST

삼성 라이온즈 박한이가 음주운전으로 은퇴를 선언했다

"변명의 여지가 없다. 은퇴하기로 했다.”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삼성 라이온즈 외야수 박한이가 27일 은퇴를 선언했다. 

OSEN에 따르면 박한이는 27일 오전 차량을 운전해 자녀를 등교시키고 귀가하던 중에 대구 수성구 범어동 인근에서 접촉사고가 났다. 박한이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65%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박한이는 사고 전날 저녁인 26일 지인들과 늦은 저녁식사를 하면서 술을 마시고 귀가했다고 밝혔다. 

박한이는 ”음주운전 적발은 어떠한 이유로도 내 스스로도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 변명의 여지가 없다. 은퇴하기로 했다”며 ”징계, 봉사활동 등 어떠한 조치가 있더라도 성실히 이행하겠다. 무엇보다도 저를 아껴주시던 팬분들과 구단에 죄송할 뿐(이다)”라고 밝혔다.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