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16일 15시 10분 KST

'음란물 유포 혐의' 로이킴 측이 조지타운대 졸업 보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로이킴이 예정대로 조지타운대를 졸업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뉴스1

음란물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로이킴 측이 조지타운대를 졸업했다는 보도에 대해 ”학교 측의 결정”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16일 SPOTV뉴스는 단독으로 로이킴이 예정대로 이날 조지타운대를 졸업한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로이킴이 졸업식에는 참석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로이킴 측도 입장을 밝혔다. OSEN에 따르면 로이킴 측은 ”로이킴은 현재 반성하는 마음으로 한국에 머물고 있어 졸업식 참여를 하지는 않는다”며 ”졸업 여부에 관한 것은 학교 측의 결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일각에서는 위법 행위에 대해 엄격한 징계를 내리는 조지타운대의 교칙상, 로이킴이 졸업을 할 수 없으리라는 추측이 나온 바 있다. 그러나 대학 측의 별다른 조치 없이 로이킴은 졸업을 하게 됐다.

앞서 로이킴은 미국에 머물던 중, 가수 정준영 등이 포함된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 음란물을 올린 것으로 확인돼 조사를 받기 위해 입국했다. 현재 로이킴은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 혐의로 검찰에 송치된 상태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