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10일 09시 47분 KST

모델 진아름이 배우 남궁민과의 첫 만남과 연애에 대해 털어놨다

진아름과 남궁민은 지난 2017년부터 공개 연애 중이다.

KBS

모델 진아름이 배우 남궁민과의 연애에 대해 털어놨다.

진아름은 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 게스트로 출연, 남자친구 남궁민과의 첫 만남부터 연인으로 발전한 계기 등 모든 것을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부터 공개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남궁민이 연출한 영화 ‘라이트 마이 파이어’를 통해 처음 만났다. 진아름은 ”오빠가 먼저 호감을 표현했다. 사적인 것을 많이 물어보길래 내게 호감이 있다고 느낀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어 ”난 관심이 아예 없었다. 부담스러웠다”며 ”계속 애프터 신청을 하더라. 오빠가 솔직하고 돌직구에 순수해서 마음의 문을 열게 됐다”고 덧붙였다.

고백 과정에 대해서도 밝혔다. 직접 만나서 한 고백이 아니라, 문자메시지로 한 고백이었다고. 진아름은 ”‘네가 정말 좋은데 날 한번만 믿고 만나보지 않겠니?’라고 했는데, 내가 메시지에 답을 안했다. 만나서 대답하겠다고 했다. 장난이 치고 싶더라”고 말했다.

KBS

결국 남궁민을 만나 ‘그냥 선후배 사이로 지내자‘고 거짓말을 했다고. 진아름은 ”오빠가 ‘그래?‘라면서 쿨한 척하더라. ‘근데 왜 만나자고 한 거니?’ 물어서 장난이라고 말했다. 그때부터 만나게 된 것”이라고 설명을 더했다.

진아름은 남궁민의 평소 성격에 대해서도 말했다. 진아름은 ”악역 이미지가 강한데, 사람이 순둥순둥하다”라며 ”애교가 저보다 훨씬 많다”고 밝혔다.

앞서 남궁민은 ’2017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드라마 ‘김과장’으로 최우수 남자연기상을 수상한 뒤 진아름을 향해 공개적으로 고마움을 드러낸 바 있다. 진아름은 이에 대해 ”제 얘기를 할 거라 상상을 못했는데 얘기가 나왔다. 고맙고 사랑한다고 하더라”며 ”눈물이 왈칵 쏟아졌다”고 밝혔다.

이밖에 진아름은 남궁민의 생일을 맞아 생일상을 차리고, 영상편지를 준비한 뒤 스케치북 이벤트를 한 사연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에 남궁민도 큰 감동을 받았다고.

이날 방송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