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1월 22일 09시 51분 KST

[아시안컵] 호주와 우즈베키스탄, 아랍에미리트와 키르기스스탄 모두 연장 접전을 치렀다

같은 날 열린 경기 중 일본만 연장 없이 경기를 마쳤다.

Francois Nel via Getty Images

베트남에 이어 호주도 승부차기 접전 끝에 아시안컵 8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승부차기까지 가진 않았지만, 개최국 아랍에미리트(UAE)도 연장 끝에 겨우 8강에 진출했다.

21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알 아인에서는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16강 호주 대 우즈베키스탄의 경기가 열렸다. 호주 대표팀은 지난 2015 호주 아시안컵 당시 우승을 거뒀고, 이번 대회에서도 우승 후보로 거론되는 상황이었지만 대진 상대 우즈벡도 만만치 않았다. 호주와 우즈벡은 연장 후반까지 단 한 골도 기록하지 못하고 승부차기를 진행했다.

승부차기는 호주의 선축으로 시작됐다. 양팀 첫 번째, 세 번째 키커들은 나란히 골을 성공시켰고 두 번째 키커들은 모두 실축했다.

승부는 각 팀의 네 번째 키커에서 갈렸다. 호주가 네 번째 골을 성공한 가운데 우즈벡 네 번째 키커의 슈팅은 호주 골키퍼에게 막힌 것이다. 이어 호주의 마지막 키커가 깔끔하게 골을 성공시켜 호주의 승리를 견인했다. 이로써 호주는 이번 대회 세 번째로 8강 진출을 확정했다.

KHALED DESOUKI via Getty Images

호주와 우즈벡의 경기 후 아부다비 세이크 자예드 스포츠시티에서는 UAE와 키르기스스탄의 16강 경기가 진행됐다. UAE는 전반 14분 만에 골을 기록했으나, 10여분 만에 키르기스스탄도 UAE의 골망을 갈랐다. 후반 19분 UAE의 골이 또 터졌다. 그러나 키르기스스탄은 드라마틱하게도 후반 추가시간에 동점골을 터트려 승부를 다시 원점으로 돌렸다.

결국 연장전반 8분 UAE는 페널티킥으로 마지막 골을 성공시켰고, 연장 접전 끝에 3-2로 키르기스스탄에 승리를 거둬 8강에 안착했다.

일본은 같은 날 앞서 샤르자 경기장에서 열린 사우디아라비아와의 경기에서 연장 없이 1-0으로 승리했다. 아직 16강 진출국인 한국과 바레인, 카타르와 이라크의 경기는 열리지 않은 상태다.

한편 이날 경기로 인해 8강 진출국은 베트남, 중국, 이란, 일본, 호주, UAE로 확정됐다. 2019 아시안컵 8강 첫 경기는 24일 10시(한국시간) 베트남과 일본이 치르게 된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