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0월 24일 09시 36분 KST

청정원 '런천미트'에서 세균이 검출돼 회수 중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청정원의 통조림 햄 제품인 런천미트에서 세균이 검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해당 제품 회수와 반품 요청에 나섰다.

회수 대상이 된 제품은 2019년 5월 15일이 유통기한인 제품들로, 제품에 적힌 고객센터에 문의하거나 구매한 곳에 직접 반품하면 된다.

식약처는 22일 ”정부수거검사 결과 세균발육 시험 부적합으로 판정돼 판매 중단 및 회수 조치중”이라고 밝혔다.

식약처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https://goo.gl/LP7M9V)에서 찾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