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8년 10월 04일 17시 14분 KST

인도네시아 지진으로 실종된 교민이 시신으로 발견됐다

"유가족과의 협의를 통해 장례절차 및 유가족 귀국 지원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제공할 것”

외교부는 4일,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 팔루지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실종됐던 우리 교민 1명이 시신으로 발견됐다고 밝혔다.

 

Athit Perawongmetha / Reuters

 

외교부는 “이날 오후 2시 50분쯤(현지시각) 로아로아호텔 잔해에서 실종됐던 교민으로 추정되는 시신을 발견했다”며 ”신체 특징을 통해 실종자 본인임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외교부는 이어 ”(시신은) 팔루시 경찰병원에 안치할 예정”이라며 ”외교부와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은 향후 유가족과의 협의를 통해 장례절차 및 유가족 귀국 지원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외교부는 앞선 3일, ”주인도네시아대사관이 우리 교민 2명의 안전을 추가 확인해 실종자 1명을 제외하고 현재까지 연락 두절로 추정됐던 교민의 안전을 모두 확인했다”고 말하며 남은 한 명의 실종자를 수색하는 작업에 매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