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8년 04월 24일 16시 33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4월 24일 17시 26분 KST

토론토 차량 돌진 사고로 한국인 2명이 사망했다

범인은 붙잡혔다

 

 

사건은 토론토 중심가에서 벌어졌다. 사건의 목격자는 ”용의자가 갑자기 인도로 돌진하더니 사람들을 하나하나 쓰러트렸다”며 ” 자기 앞을 가로막는 모든 것들을 파괴했다”고 이야기했다.

 

Cole Burston via Getty Images

 

현지 경찰이 사고 용의자를 붙잡기 위해 총을 겨누자 용의자는 ”(총으로) 내 머리를 쏘라”고 말했다. 짧은 대치 끝에 용의자는 경찰에 체포됐다. 현지 경찰은 용의자의 차량 돌진이 ”실수가 아니라 의도적인 행동”이라고 설명했다

외교부는 ”주토론토총영사관은 우리 국민 부상자에 대한 병원 방문, 가족 연락 등 필요한 조치를 취했으며 향후 가족 현지 방문 시 필요한 영사조력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낙연 국무총리 사고에 애도를 표하며 긴급지시를 통해 ”외교부 장관은 현지 우리 공관을 중심으로 사고와 우리 국민 피해에 대해 신속하게 대응하도록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