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3월 06일 07시 22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3월 06일 07시 27분 KST

허경영이 2012년에 한 예언은 정확했다

탄핵 정국을 맞아 또 다시 대선 출마를 선언하며 혜성처럼 우리에게 돌아온 허경영 전 민주공화당 총재.

2008년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10년 간 피선거권 박탈을 당한 상황임에도 그는 "황교안 권한대행이 사면복권할 것"이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특유의 긍정성을 발휘해 "지금 비밀리에 여론조사를 하면 허경영이 1위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그의 이런 긍정적인 태도는 아무 근거 없이 나타난 것은 아닌 모양이다. 지난 1월, TV조선 '사건을 쏘다'에서는 허 전 총재가 과거 지금의 촛불집회와 개헌 정국을 예언했다는 사실을 보도했다.

Photo gallery 허경영 예언 See Gallery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