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7일 12시 24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7월 27일 13시 24분 KST

개그맨 박미선이 '꼰대희'에 출연해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결정적 실수"였다고 농담했다

남편 이봉원은 평소 가부장적이고 보수적이기로 유명하다.

TV조선/ 유튜브 꼰대희
개그맨 박미선이 '꼰대희'에 출연해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결정적 실수"였다고 농담했다. 이봉원은 평소 가부장적이고 보수적인 남편으로 유명하다. 

개그맨 박미선이 김대희와 상황극을 펼치며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나의 결정적인 실수”라고 말했다. 

김대희는 7월 25일 유튜브 채널 ‘꼰대희’에 ‘[밥묵자] 이게 미선129? (feat.박미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해 박미선과 남매 상황극을 펼쳤다. 박미선은 ”내가 예전엔 참 예뻐서 남자가 하도 많아가지고, 남자들이 따라다녔는데, 결혼은……(잘하지 못했지)”이라며 운을 뗐다. 

박미선은 이어 ”지금 생각해보면 더 잘해줄 걸 그랬다. 내가 한번 상부(남편이 세상을 떴다”라고 말했고, 김대희는 ”아, 매형이 돌아가셨어?” 라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박미선의 실제 남편 이봉원은 멀쩡히 잘 살아 있지만, 상황극에서는 생을 다한 걸로 설정했다는 사실에 웃음이 터진 모습이었다.

유튜브 꼰대희
개그맨 박미선이 '꼰대희'에 출연해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결정적 실수"였다고 농담했다. 이봉원은 평소 가부장적이고 보수적인 남편으로 유명하다. 

박미선은 ”재혼한 지 2달 됐다. 남편 가고 2달 만에 재혼했다. 혼자 못 산다. 남자 좋아한다”며 ”옛날부터 나 따라다니던 남자였다. 식은 안 올리고 그냥 같이 산다. 연변 꽃거지다. 전국 남자를 다 만나서 이제 연변 남자를 만난 거다. 짬뽕 잘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새 남편이 ”세상 뜬 매형이랑 되게 비슷하게 생겼다. 예전 매형이 아주 끝내주지 않았냐. 끝내고 싶었다”라며 뛰어난 재치를 자랑했다. 

이어서 박미선은 ”내가 이봉원 같은 스타일을 좋아한다. 상남자 스타일을 좋아한 게 나의 결정적인 실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대목은 스크롤을 내리면 맨 하단에 있는 영상 6:37분부터 볼 수 있다.  

유튜브 꼰대희
개그맨 박미선이 '꼰대희'에 출연해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결정적 실수"였다고 농담했다. 이봉원은 평소 가부장적이고 보수적인 남편으로 유명하다. 

이봉원은 겉보기와 달리 상당히 보수적이고 가부장적인 인물로 유명하다. 지난 2010년 9월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서는 본인이 직접 ”내가 생각보다 보수적이고 가부장적이다. 오죽하면 최양락이 ‘이봉원은 이 시대 최후의 조선시대 아버지’라고 말한다”고 털어놓은 적이 있고, 이후 2016년 3월 방송된 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에서도 ”무뚝뚝하기로 소문났다”는 말에 ”보수적인 거 맞고, 어떻게 보면 폐쇄적이기도 하다”라고 인정했다.

TV조선
개그맨 박미선이 '꼰대희'에 출연해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결정적 실수"였다고 농담했다. 이봉원은 평소 가부장적이고 보수적인 남편으로 유명하다. 

박미선은 영상 말미에 ”다 먹고 살자고 하는 짓인데 이런 거 자꾸 한다고 욕하고 그러시는 분들 욕해라. 요즘 뭐 힘들고 짜증나고 어디 가서 풀 데가 없고 그러신 분들 다 여기 ‘꼰대희’로 오셔서 욕하시고 푸셔라. 서로 욕 커뮤니케이션이 잘 됐으면 좋겠다. 악성 댓글 많이 달아주셔라. 부탁드린다”고 말했고, 김대희는 ”굳이 왜 여기 와서 하냐. ‘미선임파서블(박미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도 있지 않나. ‘미선임파서블’ 가서 욕해라”라고 맞받아쳐 폭소를 유발했다. 

유튜브 꼰대희
개그맨 박미선이 '꼰대희'에 출연해 "이봉원 같은 상남자 스타일 좋아한 게 결정적 실수"였다고 농담했다. 이봉원은 평소 가부장적이고 보수적인 남편으로 유명하다. 

또한 박미선은 김대희에게 ”너 나중에 ‘미선임파서블’ 나올래? 아, 미안하다. 안 되겠다. 너 재미 없다. 진짜 재미 없다”라며 ”‘꼰대희’가 어쩌다가 잘 된 거지. 연예인이 유튜브 한다고 다 되는 줄 아냐”라며 돌직구를 날려 웃음을 안겼다. 이 영상은 60만 이상 조회수를 기록하며 뜨거운 인기를 끌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