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29일 17시 03분 KST | 업데이트됨 2022년 01월 29일 17시 04분 KST

“멤버들이 진심으로 행복했으면 하는 마음" 이나은이 그룹 에이프릴 해체 심경을 밝혔다 (전문)

“팬분들과 함께 했던 시간들은 정말 소중했다"

뉴스1
이나은

이나은이 그룹 에이프릴 해체 심경을 밝혔다. 

이나은은 지난 28일 에이프릴 공식 팬카페에 올린 자필 편지로 해체 심경을 전했다. 먼저 “2015년 8월에 데뷔해 7년 동안 에이프릴 이나은으로서 보낸 시간 그리고 파인에플과 함께였던 순간들이 떠오른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 시간들이 정말 값지고 애틋해서 이 짧은 글 하나로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너무 어렵다”며 “모든 것이 처음이라 미숙한 저였지만 그저 무대에서 춤추고 노래할 수 있던 이유는 팬분들의 소중한 응원 덕에 이겨 나아가 열심히 임할 수 있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런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마음이 많이 무겁다”며 “7년 동안 함께였던 우리 멤버들에게도 너무 고맙고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고 우리 멤버들이 진심으로 행복했으면 하는 마음이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앞으로 한 걸음 더 성장하고 노력하는 이나은이 되겠다”며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뉴스1
그룹 에이프릴

한편 소속사 DSP미디어는 이날 “당사와 멤버들은 오랜 기간 논의와 고민 끝에 팀을 해체하고 각자의 길을 걷는 것으로 결정을 지었다”고 에이프릴 해체 소식을 알렸다. 

2015년 데뷔한 에이프릴은 ‘무아!’(Muah!), ‘팅커벨’, ‘봄의 나라 이야기’, ‘예쁜 게 죄’, ‘랄라리라라’(LALALILALA) 등을 발표했다. 지난해부터 활동을 중단해온 에이프릴은 결국 데뷔 7년을 앞두고 해체하게 됐다.

 

아래는 이나은 편지 내용 전문

안녕하세요. 에이프릴 이나은입니다.

2015년 8월에 데뷔해 7년 동안 에이프릴 이나은으로서 보낸 시간 그리고 파인에플과 함께였던 순간들이 떠오릅니다. 그 시간들이 정말 값지고 애틋해서 이 짧은글 하나로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너무 어렵네요. 

모든 것이 처음이라 미숙한 저였지만 그저 무대에서 춤추고 노래할 수 있던 이유는 팬분들의 소중한 응원 덕에 이겨나아가 열심히 임할 수 있었습니다. 수많은 시간들 중 팬분들과 함께 했던 시간들은 정말 소중했고 저에게 많은 것을 안겨주고 온몸으로 느끼게 했습니다. 

이런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마음이 많이 무겁습니다. 7년 동안 함께였던 우리 멤버들에게도 너무 고맙고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고 우리 멤버들이 진심으로 행복했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앞으로 한 걸음 더 성장하고 노력하는 이나은이 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지금까지 에이프릴의 모든 모습을 아껴주시고 믿어주시고 사랑해주셨던 파인에플에게 정말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소윤 기자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