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1월 19일 17시 00분 KST

"갠소하려던 영상인데..." 소녀시대 태연이 '일본 동요스타' 노노카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노노카 공식 인스타 계정은 감사의 인사를 남겼다.

태연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태연이 '일본 동요스타' 노노카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소녀시대 태연이 ‘일본 동요대회 스타’ 무라카타 노노카(만 2세)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19일 태연은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그냥 갠소하려던 영상인데, 진짜 팬이여서 이러는 거예요”라며 노노카가 동요대회 때 부른 ‘강아지 순경‘을’ 따라 부르는 영상을 공개했다. 노노카와 같은 뿌까 머리를 한 태연은 하이라이트인 ”냥냥냣냥” 부분에서 팔을 뒤로 힘껏 젖히는 동작까지 똑같이 재현했다.

그러면서 태연은 ”노노카짱 내가 많이 좋아해요. 앞으로도 좋은 노래 많이 들려주세요. 응원해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태연은 노노카 한국 공식 SNS 계정에 ‘좋아요’를 누르기도 했다.

태연의 고백에 노노카 측도 화답했다. 노노카 공식 계정 관리자는 ”소녀시대 태연 님이 좋아요를 눌러주셨네요. 너무 영광이고 신기하고 감사하다”며 ”우리도 너무너무 좋아해요!!!”라며 감사의 인사를 남겼다.

한편, 노노카는 최근 국내에 쏟아지는 관심과 인기만큼 악플에도 시달리고 있다며 법적대응 방침을 밝혔다. 노노카 측은 만 2세에 불과한 노노카에 대한 입에 담을 수 없는 악플 일부를 공개하며 ”본인이 좋아서 노래를 부르는 것이니 제발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호소했다.

 

김임수 에디터 : ims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