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2월 28일 17시 58분 KST

자가격리 기간 생일파티를 연 유튜버 국가비가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친구들이 현관 밖에서 안으로 케이크를 건네고, 국씨가 마스크를 벗고 초를 끄는 영상을 올렸다.

국가비 인스타그램
유튜버 국가비가 검찰에 넘겨졌다.

자가격리 기간이었음에도 지인들과 생일파티를 열어 논란을 일으킨 유튜버 국가비씨(본명 국가브리엘라)가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를 받는 국씨를 기소의견으로 불구속 송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10월10일 해외에 나갔다 귀국한 국씨는 지인들이 자신의 자택으로 찾아와 현관에서 생일을 축하해 주는 장면을 담은 영상을 유튜브에 올려 논란을 빚었다.

해당 영상에는 국씨 친구들이 현관 밖에서 안으로 케이크를 건네는 모습, 국씨가 마스크를 벗고 초를 끄고 선물로 받은 립스틱을 바르는 모습 등이 담겼다.

논란이 이어지자 국씨는 해당 영상을 삭제하고 이 ”깊이 반성하고 사죄드린다”는 내용의 사과문을 게재했다.

같은 달 12일 마포구 보건소는 국씨에 자가격리 조치 위반 혐의가 있는지 살펴 달라고 마포서에 수사를 의뢰했다. 당시 마포구 관계자는 ”영상으로는 그분이 밖으로 나와 외출을 했는지에 대한 내용을 확인할 수 없어 경찰에 수사를 의뢰한 것”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한편, 국가비는 최근 자궁내막증 진단을 받아 남편이자 유튜버인 ‘영국남자’ 조쉬와 한국으로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