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7월 26일 11시 23분 KST

송중기, 장동건, 김지원이 '뿌리깊은 나무' 작가 신작으로 뭉친다

연출은 '나의 아저씨' 김원석 감독이 맡는다.

배우 송중기, 장동건, 김지원이 tvN 새 드라마 ‘아스달 연제기’(가제)로 뭉친다.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디엔터테인먼트컴퍼니, 킹콩 BY 스타쉽

‘아스달 연대기‘는 상고시대의 문명과 국가의 이야기를 다룬 한국 최초 고대 인류사 판타지 드라마로, 가상의 땅 ‘아스’에서 국가가 건설되는 과정과 그곳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릴 예정이다.

장동건은 극 중에서 ‘타곤’ 역을 맡는다. 타곤은 고대도시 아스달의 전쟁 영웅으로, 대전쟁을 승리로 이끌어 아스달이 도시 국가로 번성하는 기틀을 마련하며 정적을 차례로 제거해 권력의 정점에 서게 되는 인물이다. 왕이 존재하던 인류사의 시기에 ‘아스 최초의 왕’을 꿈꾸는 인물이기도 하다. 

송중기는 아스달에서 재앙의 별이라 불리는 ‘은섬’을 연기한다. 저주의 아이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한 어머니 아사혼 덕분에 은섬은 목숨을 건지게 되고, 험난한 고난을 견디고 살아남아 훗날 아스달에게 재앙과도 같은 존재가 된다. 

끝으로 김지원은 ‘탄야’ 역을 맡는다. 탄야는 은섬과 같은 별의 운명을 가지고 태어나 가혹한 역경 속에서 몇백 년에 걸쳐 계획된 자신의 사명을 깨달아가고, 훗날 아스달에서 가장 존귀한 존재가 되어 정치가로서의 야망을 펼친다. 

‘아스달 연대기‘는 ‘선덕여왕‘, ‘뿌리깊은 나무’ 등을 공동 집필한 김영현, 박상연 작가가 극본을 맡았으며, ‘미생‘, ‘시그널‘, ‘나의 아저씨’ 등을 연출한 김원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제작은 스튜디오 드래곤과 KPJ가 공동으로 맡는다. 

한편, ‘아스달 연대기’는 내년 상반기 tvN에서 방송된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