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5월 17일 15시 00분 KST

'부부의 세계' 심은우가 종영 소감에서 민현서의 결말을 말했다

심은우는 민현서에 대해 ”우리 모두의 바램대로 어딘가로 떠나 그곳에서 이전과는 새로운 다른 삶을 찾아 잘 살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instagram/ eunoorang
민현서 역할의 심은우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가 16일 종영한 가운데, 극 중 데이트폭력 피해자 민현서 역할을 맡은 배우 심은우가 종영 소감을 밝혔다.

심은우는 17일 인스타그램에서 ”드라마 부부의 세계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현서를 많이 아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심은우는 현서에 대해 ”우리 모두의 바램대로 어딘가로 떠나 그곳에서 이전과는 새로운 다른 삶을 찾아 잘 살아갈 것”이라며 ”꼭 그럴 것”이라고 강조했다.

심은우는 ”훌륭한 감독님, 작가님, 스텝분들, 배우분들 사이에서 정말 많은 걸 배우고 느끼고 고민할 수 있었던 그야말로 너무 값진 현장이었다”며 ”잊지 않고 앞으로 배우로써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