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2월 22일 09시 54분 KST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배지현이 “남편 류현진, 출산 후 매일 마사지 해줬다"며 결혼 생활을 소개했다

지난 5월 딸을 출산했다.

SBS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 화면 캡처

아나운서 출신 배지현이 남편인 야구선수 류현진의 ‘아내 사랑’을 자랑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동상이몽)에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배지현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오지호는 방송 출연하는 아내를 잘 부탁한다는 ‘절친’ 류현진의 부탁으로 VCR이 없음에도 스튜디오에 나오게 됐다며 류현진의 사랑꾼 면모를 알렸다.

MC 서장훈은 배지현에게 “류현진이 밤마다 마사지를 풀코스로 해주나?”라고 물었다. 배지현은 “내가 미국에서 출산했을 때 코로나19가 심한 시기였고, 미국은 산후조리 개념도 없는 곳이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때 남편이 내가 안쓰러웠는지 거의 날마다 직접 마사지를 해줬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류현진이 마사지를 많이 받는 사람이어서 할 줄도 안다. ‘골반이 비뚤어졌네’ 하면서 고쳐준다. 내가 산후관리를 제대로 못 해 안쓰러웠나 보다. 매일 마사지를 해줬다”고 전했다.

SBS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 화면 캡처

또한 결혼 전 서장훈이 반대했다는 질문에 배지현은 “스포츠 아나운서 시절에 서장훈, 우지원과 밥을 먹은 적이 있는데 서장훈이 ‘운동선수와는 결혼하지 말라’고 하더라”라고 했다.

이에 서장훈은 “선수들하고 자주 만나다 보니 엮이지 말라는 의미였을 것이고, 본인 일에 마이너스가 될 수 있으니까”라며 “류현진 선수와 결혼하지 말라는 얘기는 아니다”라고 발끈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 ‘동상이몽2’는 다양한 분야의 커플들이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