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8년 02월 28일 17시 37분 KST | 업데이트됨 2018년 02월 28일 17시 40분 KST

박호산이 오달수 후임으로 tvN '나의 아저씨'에 합류한다

문래동 카이스트.

배우 박호산이 오달수 대신 tvN 새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에 합류한다. 

더 프로 액터스 제공.

tvN 측은 28일 오후 공식 입장을 내고 박호산이 박상훈 역에 낙점됐다며, 사회적으로 큰 성공을 거두지 못한 중년 남성을 연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호산은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문래동 카이스트’ 강철두 역을 맡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앞서 tvN은 ”오달수가 제작진과 협의를 거쳐 ‘나의 아저씨’에서 하차하기로 결정했다”라고 알린 바 있다. 

‘나의 아저씨’ 제작진은 이날 ”연극, 영화, 드라마 등 장르를 넘나들며 활약하고 있는 박호산은 선 굵은 감정 연기부터 섬세하고 유머러스한 일상 연기까지 어느 하나 빠지는 부분이 없는 탄탄한 연기력을 지닌 배우”라며 캐스팅 이유를 설명했다. 

이선균, 아이유 주연의 드라마 ‘나의 아저씨‘는 ‘마더’ 후속으로 오는 3월 21일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