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12월 17일 11시 48분 KST

주거지에서 대마를 몰래 키워 온라인 판매한 2명이 검거됐다

장비만 보면 대마 미니 농원 수준이었다.

뉴스1
주거지 대마 불법 재배 적발

주거지에서 몰래 대마를 키워 온라인으로 팔아 온 일당이 경찰에 검거됐다.

전남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마약류관리법위반 혐의로 A씨(32) 등 2명을 구속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5월부터 11월까지 인천시 계양구에 있는 자신들의 주거지에서 대마를 재배하고 이를 SNS 등 인터넷 상에서 판매해 750만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취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SNS에 올라온 대마 판매 광고글을 모니터링하고 통신·계좌를 추적해 현장에서 피의자 2명을 긴급체포했다.

또 밀경작 중인 대마 19주와 건조한 대마잎 410g, 대마 흡입기구, 휴대전화와 컴퓨터 등을 압수했다.

 

뉴스1
주거지 대마 불법 재배 적발
뉴스1
주거지 대마 불법 재배 적발

 

경찰은 이들이 전문적인 시설을 갖춰 대마를 밀경작하고, 인터넷을 통해 체계적으로 대마를 판매해 온 것으로 미뤄 공범과 여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를 하고 있다.

전남경찰청 관계자는 ”온라인 마약류 거래는 기존 마약 중독자뿐만 아니라 일반인에게도 마약류 접근을 쉽게 해 사회 문제시되고 있다”며 ”온라인상 마약류 광고에 대한 단속과 수사를 철저히 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