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0월 24일 22시 53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10월 24일 22시 54분 KST

이연희가 생애 첫 소개팅 자리에서 지금의 남편을 만났고, 처음 만난 순간 결혼을 생각했다고 밝혔다

아직 부부싸움도 크게 해본 적 없다고.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이연희.

배우 이연희가 생애 첫 소개팅 자리에서 지금의 남편을 만났다고 밝혔다.

24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연희가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이날 이연희는 “신혼 생활을 잘 보내고 있다. (결혼한 지) 1년 좀 넘었다”라고 근황을 공개했다.

이에 MC 서장훈은 “결혼을 해야겠다고 결심했던 가장 큰 계기가 무엇이냐? 이 사람이 운명의 짝이라고 느낀 순간이 언제냐?”라는 질문을 건넸고, 이연희는 “그냥 처음 만났을 때였던 것 같다”라고 답했다.

이어 이연희는 어떻게 처음 만나게 됐냐는 질문에는 “주선자가 있었다. 내가 소개팅을 한 번도 해본 적이 없었는데 ‘편하게 어울려서 놀자. 밥 한번 먹자’는 얘기를 듣고 정말 편한 차림으로 나갔다”라고 당시를 떠올렸다.

MC 서장훈은 “생애 첫 소개팅에서 만난 분과 결혼한 거냐?”라고 되물었고, 이연희는 “그렇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심지어 아직까지 남편과 부부싸움을 크게 해본 적도 없다고. 이연희는 “나는 화가 나면 생각하는 시간을 갖는 편이다. 그때 바로 이야기하진 않고, 조금 지나서 ‘사실 이랬어’라고 얘기를 한다. 그러면 그때는 싸움이 잘 안 된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모벤져스는 “성격들이 참 좋다”라며 감탄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