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0월 31일 14시 22분 KST

'유튜브 영평티비' 이세영이 과거 리포터 시절 자신의 손에 껌 뱉었던 여자 배우의 갑질을 폭로했다

세상에 이런 갑질이...................

유튜브 '영평티비'/게티이미지
코미디언 이세영.

코미디언 이세영이 과거 리포터 시절 만났던 최악의 연예인을 고발했다.

지난 30일 이세영의 유튜브에는 ‘내 손에 껌을 뱉었던 여배우 이야기’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게시됐다. 이세영은 초보 리포터 시절 만났던 한 여성 배우의 무례한 인터뷰 태도를 지적했는데, 한 번은 이 배우가 화보 촬영을 하는 날 30분 인터뷰를 하게 됐다고 했다. 

그러나 인터뷰 당일 이 배우는 컨디션을 이유로 30분 인터뷰를 10분 인터뷰로 줄여버렸고, 그것도 모자라 인터뷰 내내 단답으로 일관했다고 한다.

″어떤 촬영 현장이죠?”

”화보요”

 

″어떤 화보 촬영이죠?”

”봄이요”

이런 식이었다고. 이세영은 ”대화가 전혀 안되는 느낌이었다”라고 회상했는데, 인터뷰를 망친다면 일자리를 잃게 되는 분위기 속에서 이세영은 인터뷰가 끝나고 모든 게 서러워 눈물을 쏟았다고 했다.

당시 현장에 함께 갔던 PD는 ”저 배우가 원래 말을 좀 잘 안 하고 어색해하더라”라며 이세영을 달랬는데, 문제의 배우는 이 모습을 직접 보고서 ”왜 울어?”라며 황당해 했었다고 한다.

이후 이세영은 한 영화 인터뷰에서 문제의 배우를 또 다시 만나게 됐다고 한다. 지난 번 망쳤던 인터뷰를 만회할 기회로 삼았던 이세영은 영화 공부를 꼼꼼히 하고 현장을 찾았지만 해당 배우는 이세영의 인사조차 받아주지 않았다고 했다.

다행히도 이번 인터뷰는 영화에 참여한 배우들이 함께 참여하는 형식이었는데, 문제의 배우는 인터뷰를 하는 내내 껌을 씹으며 상식적이지 않은 태도를 보여줬다고 했다.

유튜브 '영평티비'
이세영.

이세영은 ”보다 못한 어떤 배우가 ‘누구야~ 인터뷰하는데 껌은 뱉어야지‘라고 얘기해줬다. 그랬더니 그 배우가 ‘어디다 뱉지?’ 이랬다”라고 설명했다. 제한된 인터뷰 시간에 1분 1초가 아까웠던 이세영은 문제의 배우에게 가서 ”제 손에다 뱉어주세요”라고 말했고, 이 배우는 이세영의 손에 껌을 툭하고 뱉었다고. 이세영은 ”인터뷰하는 15분 내내 껌을 손에 들고 인터뷰를 했다. 그때부터 그 배우가 인터뷰를 잘해줬다. 기분이 잘 풀렸던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