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11월 15일 21시 57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11월 15일 21시 57분 KST

이혜성 아나운서가 '연예가중계'에서도 연인 전현무를 언급했다

신현준과 함께 '연예가중계' 진행을 맡고 있다.

이혜성 아나운서가 자신과 연인 전현무를 응원해주는 이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혜성은 15일 오후 자신이 진행을 맡고 있는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 열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날 ‘연예가중계’ 출연자들로부터 축하를 받자 ”감사하다”라고 화답하면서도 ”아직은 조금 정신이 없는 것 같다”라고 털어놓았다. 

이혜성은 이어 ”‘해피투게더’에서 처음 알게 됐고 전현무가 그에 대한 보답으로 제 라디오 프로그램에 게스트로 나와줬다. 그때부터 친해지기 시작했고 밥도 자주 먹었다”라며 사귀게 된 계기를 밝혔다. 그러면서 ”(전현무의 실제 모습이) 방송 이미지랑 다르더라. 방송에서 봤을 때는 장난도 많이 치고 짖궂은 말도 많이 했는데 실제로 만나보니까 말도 잘 들어주고 잘 챙겨주는 면이 있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또 열애설이 불거진 이후 전현무가 어떤 반응을 보였냐는 질문에는 ”사귄 지 얼마 안 됐는데 알려지게 되서 미안하다고 했다”라고 답했다.

전현무와 이혜성은 지난 12일 열애를 인정했다. 전현무 소속사 SM C&C는 이날 공식 입장을 내고 ”전현무씨와 이혜성씨는 ‘아나운서’라는 직업적 공통분모 속에서 선후배 간의 좋은 관계를 이어오다, 최근 서로에 대한 호감을 가지게 됐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KBS 선후배 사이로, 나이 차는 15살이다.

KBS 쿨FM
이혜성, 전현무

이혜성은 열애를 인정한 다음 날 자신이 진행하는 KBS 라디오 프로그램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에서 ”아직 이야기를 꺼내는 게 여러모로 조심스럽기는 하지만 오늘 소식과는 별개로 뭐든지 열심히 하고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한 바 있다.

 

김태우 에디터: taewoo.kim@huffpost.kr